로고

“충남형 복지정책 민관 협력체계 구축 필요”

‘충남의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연구모임’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방한일 의원 “충남 복지정책 실태 파악 및 복지사각지대 해소 노력”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2/11/22 [15:06]

“충남형 복지정책 민관 협력체계 구축 필요”

‘충남의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연구모임’ 연구용역 중간보고회
방한일 의원 “충남 복지정책 실태 파악 및 복지사각지대 해소 노력”

온주신문 | 입력 : 2022/11/22 [15:06]

 

 충남도의회 ‘충남의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연구모임’(대표 방한일)은 22일 복지환경위원회 회의실에서 ‘충남의 복지 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맞춤형 복지서비스 제고 방안’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연구모임은 연구모임 대표인 방한일 의원(예산1·국민의힘)을 비롯해 이철수 의원(당진1·국민의힘) 등 연구모임 회원과 관련분야 전문가 등이 참석했으며, 진행 중인 연구용역의 추진상황 점검·보완을 통한 실질적 연구 성과를 도출하고자 마련됐다.

 

용역 수행기관인 충남연구원은 “충남의 실정에 맞는 사회복지 인력 충원과 전문성 강화를 위한 교육이 필요하며, 관-민 협력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방한일 의원은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충남 복지정책의 실태를 파악하고 개선방안을 검토해,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정책을 개발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