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교육감과 함께하는 청렴 이야기 마당"

충남도교육청 직원 100여 명 참여...청렴과 소통 주제 직원 간 세대 공감 시간 가져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4/06/26 [17:02]

"교육감과 함께하는 청렴 이야기 마당"

충남도교육청 직원 100여 명 참여...청렴과 소통 주제 직원 간 세대 공감 시간 가져

온주신문 | 입력 : 2024/06/26 [17:02]

▲ 청렴과 소통의 세대공감 이야기 마당에서 진행한 프로그램 중 ‘OO년생이 OO년생에게 전하는 공감 한마디’ 진행

 충남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은 26일(수) 교육감과 도교육청 직원 1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청렴과 소통을 주제로 하는 세대공감 이야기 마당 ‘함께할 결심 678900’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함께할 결심 678900’이란 충남교육청에 근무하는 60년대생부터 2000년대생까지의 구성원이 함께 모여서 리더십과 책무성을 연구하는 학습공동체로 김지철 교육감을 비롯해 3급 국장부터 모든 팀장급 직원과 이른바 MZ세대를 대표하는 장학사, 주무관 등이 참여하고 있다.

 

이날 이야기 마당에서는 그동안의 활동한 학습공동체의 성과를 정리하고 청렴한 공동체 구축을 위한 신·구세대의 소통과 공감 능력을 주제로 신·구세대가 한자리에 모여 이야기 마당을 펼쳤다.

 

이날 신세대를 대표하여 참석한 8급 김민지 주무관은 “이번 학습공동체를 통하여 우리의 솔직한 심정을 속 시원하게 이야기할 수 있어 좋았고, 선배들의 고충도 들어볼 수 있는 소중한 공감의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참가자들이 종이비행기에 써서 날린 ‘교육감에 바란다’에 대해 즉문즉답 소통에 나선 김지철 교육감은 변화하는 공직사회와 신구세대의 갈등 문제 등에 관한 생각을 밝히면서 소통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충남교육청은 세대 간 공감을 통해 조직 활성화와 청렴도 향상을 목표로 시작한 ‘함께할 결심 678900’프로그램이 이번 4회차를 끝으로 마무리된다고 밝혔다. 하반기에는 학교장을 대상으로 하는 청렴 연수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다.

 

▲ 청렴과 소통의 세대공감 이야기 마당에서 진행한 프로그램 중 콩트 ‘MZ 직장인의 하루’



 

  • 도배방지 이미지

충남교육청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