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중교통 소외지역 마중택시 운영 확대

0월부터 8개 마을 추가 115개 마을로.. 일일 운행 횟수 증편. 운행 시간 연장

온주신문 | 기사입력 2022/09/23 [12:44]

대중교통 소외지역 마중택시 운영 확대

0월부터 8개 마을 추가 115개 마을로.. 일일 운행 횟수 증편. 운행 시간 연장

온주신문 | 입력 : 2022/09/23 [12:44]

  © 온주신문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들을 위한 마중택시 운행 확대에 나선다.

오는 10월부터 기존 107개 마을에서 8개 마을이 추가돼 115개 마을에서 마중택시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들의 교통복지 증진을 위한 마중택시는 가까운 시내버스 정류장까지는 100원, 해당 읍면동 행정복지센터까지는 1600원을 내면 이용할 수 있는 수요응답형 교통수단이다.

 

시는 지난달 4일부터 19일까지 읍면동 수요조사를 진행하고 접수된 마을을 대상으로 마중택시 운영위원회를 거쳐 8개 신규마을을 선정해 10월부터 운행을 시작하게 됐다.

 

또, 그동안 버스 미운행 마을의 경우 16회, 마중 버스 병행 운행 마을의 경우 8회로 운행하던 일일 운행 횟수도 각각 24회, 12회로 증편해 이른 시간에 운행이 마감돼 이용할 수 없었던 마을 주민들의 불편 사항도 개선했다.

 

시 관계자는 “이번 마중택시 운행 확대를 통해 시내버스 이용이 어려운 주민들의 불편함이 해소되길 기대한다”며 “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추진하는 등 시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